[april fool's day] 오늘 글로벌 기업 이씨플라자 정기총회가 열립니다.






창립 20주년을 맞는 글로벌 기업 이씨플라자 정기총회가 4월 2일에 열립니다. 4월 15일 예정이었는데 임 전 회장님의 건강상의 문제로 좀 앞당겨졋다고 합니다.
 
지금 주요 국가 지사장들이 이 총회에 참석하기 위해서 바삐 들어오고 있는 인천공항에 나와 있습니다. 이번 총회는 이씨플라자가 처음 만들어지고 10여년을 지내온 강동구 성내동 옛 본사 건물에서 이루어진다고 합니다.

처음에는 별 시선도 받지 못했던 무역인의 거리 강동대로가 이제는 한국의 거래 중심 심장으로로서 성장하게 된 데는 이씨플라자의 역할이 작다고는 할 수 없을것 같습니다.

박인규 회장님은 하루하루가 힘들었지만 그래도 꿈을 잃지 않고 꾸준히 한 길을 걸었던게 오늘의 이씨플라자를 만들지 않았을까 회고를 합니다. 길을 걸을면서 도움을 주웠던 사장, 지사장들, 그리고 직원들 도움이 없었다면 불가능했을거라는 첨언도 합니다.

이씨플라자 강동구 옛 본사에는 아직도 “개나발”이란 플랭카드가 걸려있습니다. 이제는 좀 내려도 되지 않냐는 직원들의 얘기에도 현 사장이 반대한다고 하네요.

20년을 맞은 이씨플라자. 아직도 예전과 다름 없이 무역의존도가 큰 한국에서 서비스로 세계 시장에 우뚝선 이씨플라자, 과연 올해에는 또 어떤 모습으로 고객의 감탄을 자아낼지 궁굼합니다.

리바리바일보 리버

만우절

만우절인지 까맣게 모르고 있다가 여러 블로그 페이지에서 만우절 이벤트하는 걸 보고 알게됐다. 어릴적 만우절때면 가벼운 거짓말로 친구를 골탕먹이고, 한바탕 웃곤하던 기억도 나는데, 지금은 나이가 들어서인지 너무나 멀게만 느껴지는 단어같다. 요즘애들은 어떨까? 우리 딸애한테 물어봐야 겠다.